[신년사] 맹정호 서산시장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2022년 01월 03일(월) 09:29
더 큰 서산, 더 큰 미래로 향하는 2022년을 다짐합니다.

2022년 임인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에는 시민 여러분 늘 평안하시고 희망하시는 일들이 모두 이루어지는 뜻깊은 한 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지난 한 해, 우리는 코로나19로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내왔습니다.

하루하루가 위기였지만, 서로가 서로에게 버팀목이 되어 견디고 이겨내 왔습니다.

시민 여러분이 지켜주신 희망의 불씨는 시련을 극복하고 더 큰 서산, 더 큰 미래로 향하는 길을 만드는 힘이 되었습니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역대 최대의 정부예산을 확보하였으며, 가로림만 해양정원 예산반영, 서산공항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 간월도 관광지 개발 등 묵은 과제를 해결하였습니다.

대규모 기업투자 유치, 전국 최고 수준의 고용률은 사람이 모이는 도시로 이어졌고 전국적인 인구 감소 시대에 서산시 인구는 18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미래는 준비하는 사람에게만 주어집니다. 새해에도 시민여러분과 함께 뜻을 모으고, 힘을 합쳐 더 큰 서산의 미래를 향해 중단 없이 나아가겠습니다.

앞으로 추진하는 △가로림만 해양정원, △서산공항, △해미국제성지 세계명소화, △도심항공교통, △서산그린바이오스마트시티, △서산중앙도서관, △수소산업 등은 지속가능한 숨 쉬는 서산, 행복한 시민 넉넉한 서산으로 우리를 이끌 것입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낯선 길을 걸을 때 가장 힘이 되는 것은 함께 걷는 동행자가 있을 때입니다.

잠시 가려진 일상회복의 길을 다시 함께 걸어가는 2022년을 소망합니다.

저 또한 두 발은 현실을 딛고, 두 눈은 내일을 보며, 시민의 서산이라는 목표를 향해 호시우행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2년 새해 새아침

서 산 시 장 맹 정 호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CTN - 확실하고 진실된 뉴스! 홈페이지(http://www.ct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