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e로움 내년 부터 월 충전 20만원에 10% 캐시백.. 대폭 축소 발행

대덕
대덕e로움 내년 부터 월 충전 20만원에 10% 캐시백.. 대폭 축소 발행
- 박정현 대덕구청장, 2022년 대덕e로움 정책중심으로 전환
  • 입력 : 2021. 12.14(화) 13:44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사진제공=대덕구]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덕구(박정현 대덕구청장)가 14일 국·시비 분담 중단에 따른 ‘2022년 대덕e로움(지역화폐) 운영방향’을 발표했다.

정부가 2022년도부터 광역시의 자치구에서 발행되는 지역화폐에 대해 국비를 지원하지 않기로 함에 따라 대덕구는 지난 9월부터 본격적으로 지역화폐의 새로운 방향을 모색해 왔다.

구는 그동안 각종 회의를 통해 내부의견을 수렴하고 대덕사랑상품권 발행위원회, 선순환 경제구조 구축 연구용역을 통해 외부 의견수렴을 가졌고, 지난 1일 마지막으로 지역주민과 타운홀 미팅을 통해 대덕e로움의 새로운 운영방향을 수립했다.

내년부터 대덕e로움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동서간 경제 불균형 해소에 방점을 두고, 대전시 전역이었던 사용범위를 대덕구로 제한하고 온통대전과 중복 소유가 가능하게 된다. 개인별 구매한도는 월 20만원까지 캐시백 10%를 지급할 계획이다.

또한 정책중심의 운영방향으로 친환경 정책인 탄소저감, 자연보호, 지구온난화 예방 및 재생에너지 등의 참여정책 발굴과 사용자 편의 증진을 위해 플랫폼도 헬스케어 서비스, 택시호출, 특별가맹점 전용포털 등의 기능이 추가되고, 이미 운영 중 기능인 대덕e함께(기부), 대코배달, 대덕e로움 몰 등의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모션도 추진한다. 참여정책 강화를 위해 예산 10억원 편성을 요구했다.

대덕e로움의 발행규모는 축소되지만 대덕구민들의 참여를 유도할 다양한 참여정책 발굴 및 추진으로 지역화폐의 본래의 취지를 이어갈 계획이다.

박정현 구청장은 “위드코로나 전환과 함께 중앙정부의 지역사랑상품권 국비지원은 곧 축소될 것이고, 대덕e로움의 장기적인 운영방향 재수립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정책중심의 대덕e로움 운영방향이 지역화폐의 본래 취지인 지역 경제 활성화와 공동체 강화의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도록 구민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대덕e로움은 2019년 7월 출시돼 2년 연속 국가대표브랜드 대상, 한국정책학회 정책대상 등을 수상하고, 3년 연속 구민이 뽑은 대덕구 10대뉴스 1위에 오르는 등 민선 7기 구정을 견인해 왔다. 연계사업으로는 ▲영세소상공인 임차료 지원 ▲대덕e로움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대덕뱅크(소상공인 대출지원) 등을 추진했다. 또 오는 17일까지 연매출 4억원 미만 대덕구 소상공인에게 일상회복 특별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자등록증명과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원을 준비해 대덕구청 청렴관 및 인터넷으로 신청할 수 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