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지방소멸대응기금 최대 확보에 총력

동구
대전 동구, 지방소멸대응기금 최대 확보에 총력


- 16일, 지방소멸대응기금 대응을 위한사업 발굴 협업회의 개최
  • 입력 : 2022. 03.16(수) 14:53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황인호)는 올해부터 정부가 추진하는 ‘지방소멸 대응기금’의 지방자치단체 배분금액 최대 확보를 위해 본격적인 대응에 나섰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행정안전부가 지정한 인구감소지역 89개, 관심지역 18개 지방자치단체에 올해부터 연 1조 원씩 10년 간 총 10조 원 규모로 지원하는 지방 인구감소 대응 및 활력증진을 위한 재원이다.

지방소멸대응기금 제출은 오는 5월 말까지이며, 행안부의 평가 및 심의를 거쳐 오는 8월에 기금이 확정되며, 지자체에 차등 배분된다.

동구는 인구감소지역 다음으로 인구감소지수가 높은 관심지역으로, 투자계획 평가를 통해 올해는 최대 30억 원, 2023년부터는 최대 40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이에 동구는 지방소멸대응기금 사업을 발굴하고 전략적 투자계획을 수립하고자 16일 협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기금 활용을 통해 지속해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신규 투자사업 발굴과 기금의 최대 확보를 위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황인호 구청장은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지역 여건을 고려한 창의적이고 차별화된 사업 발굴과 추진을 목적으로 한다”며 “동구 맞춤형 사업 발굴과 체계적인 투자계획 수립으로 지방소멸대응기금을 최대로 확보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