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종교시설에 방역물품구입비 50만 원 지원

동구
대전 동구, 종교시설에 방역물품구입비 50만 원 지원

- 종교시설에 개소당 50만 원 지원… 4월 8일까지 신청 접수
  • 입력 : 2022. 03.29(화) 19:14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황인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종교시설 531개소를 대상으로 개소당 50만 원의 방역물품 구입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급 대상은 3월 28일 기준 동구에 소재지를 둔 종교시설 중 고유번호증 또는 종단확인서 등으로 운영이 확인 가능한 곳이다. 단 방역수칙 위반으로 행정처분을 받거나 행정처분 절차가 진행 중인 종교시설은 제외된다.

지원금 신청은 4월 8일까지로 시설 대표자 1인만 신청 가능하며, 동구청을 방문하거나 팩스 또는 이메일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구는 신청을 받아 운영여부 및 방역수칙 위반시설 여부 등을 심사하며, 지원금은 4월 말 대전시에서 일괄 계좌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 관련 자세한 내용은 동구청 홈페이지 내 공고문을 확인하면 되고, 기타 문의사항은 동구청 관광문화체육과로 연락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지원으로 코로나19 방역조치로 인해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종교시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코로나가 종식되는 날까지 방역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