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코로나19 피해지원··· ‘계룡형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계룡
계룡시, 코로나19 피해지원··· ‘계룡형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 소상공인 등 생활안정 지원 및 지역경제 활력 제고 기대
  • 입력 : 2022. 04.12(화) 19:50
  • 정민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계룡/CTN]정민준 기자ㅣ계룡시(시장 최홍묵)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에 대한 피해회복 및 생활안정 지원을 위한 ‘계룡형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158회 시의회 임시회에서 제1회 추경을 통해 소요재원 16억 8500만 원을 확보하였으며, 지원대상은 약 2356명으로 소상공인 1689명과 운수업(택시·전세버스 기사)·문화예술인·대리운전기사·방문판매원 및 종교시설 667명 등이다.

업종별 지급액은 ▴유흥주점, 단란주점에 2백만 원 ▴노래연습장, PC방, 여행업에 1백만 원 ▴나머지 소상공인, 취약계층 근로자 등에게 70만 원씩 지급할 계획이다.

신청은 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시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또는 업종별 담당부서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되며, 신청서류는 ‘충남형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시 제출서류를 활용하는 등 최대한 간소화 할 방침이다.

지급은 우선 ‘충남형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은 경우 적격심사가 완료된 것으로 판단하여 오는 28일과 29일 이틀에 걸쳐 계좌입금 방법으로 선지급한다.

이외 신청자에 대해서는 적격여부 확인을 거쳐 5월 6일 이후 지급할 계획이며,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최홍묵 시장은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방역조치 시행으로 생계에 어려움을 감내해가며 적극 협조하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며, “이외에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 시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