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해수욕장 7월 2일 본격 개장!

태안
태안군, 해수욕장 7월 2일 본격 개장!
-28일 군청 중회의실서 '2022 해수욕장 협의회' 회의 열고 운영일 등 협의
-만리포 등 28개 해수욕장 모두 7월 2일부터 8월 15일까지 45일간 운영키로
  • 입력 : 2022. 04.29(금) 10:43
  • 이재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28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2022 해수욕장 협의회' 회의 모습[태안군 제공]
[태안/CTN]이재필 기자 = 태안군이 올해 해수욕장 개장일을 확정했다. 만리포 해수욕장 등 관내 28개 해수욕장 모두 7월 2일부터 피서객을 맞이한다.

군은 지난 4월 28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최군노 군수 권한대행 및 공직자와 유관기관 관계자, 해수욕장 번영회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 해수욕장 협의회' 회의를 열고 올해 해수욕장 운영일 및 안전대책 등 종합적인 운영계획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 조치 이후 처음 맞이하는 피서철을 맞아 태안을 찾는 관광객들이 불편 없이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조치하기 위한 것으로, 참석자들은 안전·환경·위생·교통 등 각 분야별 분담업무를 점검하고 보완책을 논의했다.
태안군 꽃지 해수욕장

협의회에 따르면, 올해 만리포·꽃지·몽산포·연포 등 태안군 28개 해수욕장 운영기간은 7월 2일부터 8월 15일까지 45일간으로, 조기개장 및 야간개장은 없으며 개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군은 관광객 중심의 쾌적한 해수욕장 운영을 위해 여름군청·여름출장소·관광안내소 등을 내실있게 운영하고 안전사고 제로화 달성을 위해 유관기관과 24시간 상황 유지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모두가 다시 찾고 싶은 아름다운 휴양관광지 조성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고 부당요금 및 호객행위 근절 등에도 적극 힘쓰겠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로 올해는 많은 관광객들이 태안을 찾아 여름 피서를 즐길 것으로 예상된다"며 "관광객들이 불편 없이 태안을 방문하고 돌아가실 수 있도록 각 분야에서 맡은 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
이재필 기자 입니다.
이재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