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우기 대비 재해예방 사업장 안전 살핀다

충남
충남도, 우기 대비 재해예방 사업장 안전 살핀다
- 도, 오는 19∼20일 행안부와 합동 안전 관리 실태 점검
  • 입력 : 2022. 05.18(수) 09:31
  • 한성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충남도청 전경
[충남/CTN]한성진 기자 = 충남도는 행정안전부와 합동으로 도내 재해위험지구, 재해위험 저수지 등 재해예방 사업장을 대상으로 우기 대비 공사장 안전 관리 실태를 점검한다고 18일 밝혔다.

오는 19∼20일 양일간 추진하는 이번 점검에는 공무원, 관계 전문가 등이 참여하며, 여름철 우기에 앞서 공사장 안전 관리 대책 수립 여부와 현장 관리 상태, 안전 교육 여부 등을 점검한다.

또 공사 현장 주변 안전 관리 실태, 공사 안내판 및 방호책 등 안전시설 여부, 우기 위험시설 사전 조치 등도 확인할 예정이다.

특히 지반 침하·변형 등으로 인한 시설물 붕괴, 균열, 전도 등 사고 위험이 큰 곳을 중점적으로 살피고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는 재해예방 사업장 대상 안전 관리뿐만 아니라 사업 신속 집행에도 총력을 기울여 지역경제 활성화도 도모할 방침이다.

이정구 도 재난안전실장은 "올해 여름철에도 풍수해 등 자연재난에 대비해 사전 예찰 및 예방 활동을 펼 것"이라며 "도민의 생명과 재산에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매년 재해예방 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 점검을 추진해 재난 대응체계를 확립하고 있으며, 해당 부서별 담당자를 지정해 전수조사와 수시 출장 점검 등 위험지역을 선제 관리하고 있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