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자살유족 심리 안정 힐링 프로그램 전개

금산
금산군, 자살유족 심리 안정 힐링 프로그램 전개
- 명상 활동 등 체험…정신적 고통 해소 지원
  • 입력 : 2022. 05.18(수) 20:39
  • 정민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지난해 7월 열린 금산군정신건강복지센터 마음건강 상담 모습(금산군청/제공)
[금산/CTN]정민준 기자ㅣ금산군은 관내 자살유족 심리 안정화 및 회복을 위해 오는 6월 10일부터 8월 20일까지 힐링 프로그램을 전개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금산군정신건강복지센터 및 금산군산림문화센터에서 진행되며 프롭(목침)테라피를 접목한 명상 활동 등을 체험해 정신적 고통에서 벗어나 일상으로의 회복될 수 있도록 돕는다.

참여 대상은 관내 거주 자살 유족 중 65세 이상이며 고인이 사망한지 2년이 경과한 주민으로 오는 6월 9일까지 금산군정신건강복지센터및 금산군보건소에 신청하면 된다.

관내 65세 이상 인구 자살률은 38.2명으로 전국 자살률 대비 12.5명 높고 등록관리 중인 유족 중 65세 이상이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군은 진행된 명상 프로그램을 통한 심신 안정에 대한 효과성을 확인하고 정규과정으로 만들어 자살 유족 맞춤형 프로그램이 갖춰질 수 있도록 나설 예정이다.

이외에도 올해 자살유족을 위한 사업으로 △사례관리 및 심리지원치료비 연계 △힐링캠프 △자조모임 등도 추진된다.

군 관계자는 “자살유족을 위한 정서 안정 프로그램을 전개하고 있다”며 “명상과 요가를 통해 심신 안정을 도모하고 우울·자살 생각 감소 및 회복력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