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잼도시 대전빵축제 빵모았당” 개최

대전
“꿀잼도시 대전빵축제 빵모았당” 개최

- 50여 빵집과 함께 공연, 게임, 체험 등 더 다양해진 행사 선보일 예정
- 입장객 수 제한해제 및 현장 취식 등으로 행사 기대감 커져
  • 입력 : 2022. 05.19(목) 20:54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2022 빵모았당 웹 포스터(대전관광공사/제공)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을 대한민국 대표 빵 도시로 자리매김하게 했던 ‘대전 빵축제’가 다시 돌아온다. 대전관광공사(사장 고경곤)는 오는 21일부터 22일까지 이틀간에 걸쳐 대전근현대사전시관 광장(구, 충남도청사)에서 제2회 대전 빵축제‘빵모았당’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대전관광공사가 주최·주관하며, 작년 대비 약 2배 규모로 대전지역 46개 빵집과 타지역 4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공식행사, 메인행사, 공연행사, 경연행사, 고객이벤트, 체험행사, 기부행사 등 7개 분야 13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공식행사로는 ▲럭키빵스 기부금 ▲사랑의 빵 전달식, 공연행사로는 ▲빵빵한 뮤직콘서트 ▲빵빵한 대전 버스킹 ▲대전 아티스트 공연이 진행되며, 메인 행사장에는 참여 빵집들의 현장 베이킹을 통해 방문객들이 갓 나온 빵을 바로 시식하고 구매할 수 있는 ‘빵모았당’과 ‘빵나왔당’이 준비될 예정이다.

특히 ‘빵빵한 뮤직콘서트’를 통해 특급 아티스트들의 다양한 공연이 축제 양일을 더욱 흥겹게 해줄 예정이다. 21일(토)에는 노라조, 경서예지, 폴킴의 무대가 펼쳐지며, 22일(일)에는 카더가든, 10cm 등이 빵축제의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또한 경연행사로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하는 ‘빵 쌓기 대회’, 빵에 진심인‘랜덤게임’이 펼쳐지는데, 특히 5월 22일(일)에 펼쳐지는‘빵 쌓기 대회’는 사전에 모집한 전국 16개 팀이 대전 대표 빵 5종 70여 개로 구성된 준비물로 빵 쌓기 경연을 하여 가장 높이 쌓인 순으로 순위를 가린다. 아울러 빵 쌓기 기술이 가미된 한 팀을 선정하여 특별상도 시상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대전 관내 제과제빵 관련 대학생들이 베이킹 체험 부스를 운영하며, ▲빵빵한 BING0 ▲MC와 함께하는 레크레이션 스테이지 ▲당신의 마음을 울린 빵 어워즈 등 고객 이벤트 행사도 함께 펼쳐진다.

특히 기부행사로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참여업체 대표 빵과 깜짝 선물로 구성된 럭키박스를 판매하여 수익금 전액을 관내 사회시설에 기부하는 럭키빵스(랜덤박스) 행사를 진행한다.

한편, 2022 대전 빵축제를 기념하여 대전관광공사에서도 홍보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대전 빵축제 소식을 각자의 SNS로 공유하거나 홍보하면 추첨을 통해 꿈돌이 무선충전기 무드등 등 풍성한 상품을 증정한다. 자세한 사항은 대전관광공사의 SNS (daejeontourism) 게시내용을 참조하면 된다.

대전관광공사 고경곤 사장은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대전 빵축제가 코로나19로 힘들고 어려웠던 대전 시민들에게 위안과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빵축제를 대전의 대표적인 새로운 관광콘텐츠로 발전시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하는 이번 빵축제는 특히 코로나 19 제한해제를 통해 현장 시식 가능 및 시민 참여 프로그램의 다양화로 시민과 함께하는 더욱 풍성한 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입장객 수 제한해제를 통해 빵축제 입장은 자유로워지나, 이미 SNS 상에서 화제가 되고 타 도시의 관심도 높아진 만큼, 이전보다 더욱 많은 축제 방문객으로 주차난이 예상되므로 대중교통 이용을 권장한다고 주최 측은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