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자치경찰, 티맵과 업무협약으로 전국 첫 '노인 보호구역' 내비게이션 음성 안내

사회
전남자치경찰, 티맵과 업무협약으로 전국 첫 '노인 보호구역' 내비게이션 음성 안내
교통 빅데이터 공유해 교통약자 안전 확보 협력
  • 입력 : 2022. 05.24(화) 23:13
  • 하성매 기자
사회
전남자치경찰위원회 업무협약 기념(사진제공 전라남도)
[사회/CTN]하성매 기자 = 전라남도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조만형)는 24일 내비게이션 사용자 수 1위 업체인 티맵 모빌리티와 전국 최초로 노인․장애인 보호구역 내비게이션 음성 안내를 시작하는 등 교통약자 안전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각각 보유한 교통 관련 정보를 정기적으로 공유해 교통안전 정책의 자료로 삼고 이를 내비게이션에 반영할 예정이다.

전남은 초고령사회로 어르신이 많은 만큼, 교통사고 사망자 중 65세 이상 비율도 약 60%에 이르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교통사고 전체 사망자 255명 중 65세 이상은 151명(59%)이나 된다.

이에 따라 전남자치경찰위원회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어르신 교통안전 확보를 위해 티맵에 노인․장애인 보호구역과 마을주민 보호 구간 자료를 제공해 내비게이션에서 음성으로 보호구역(구간) 진입을 안내토록 할 예정이다.

티맵 모빌리티는 전남자치경찰위원회에 전남지역 상습 과속 장소, 차량 통행량 등 빅데이터를 제공하고, 자치경찰위원회는 이 자료를 교통안전 순찰, 시설 개선 등에 활용하게 된다.

이를 통해 도민과 전남을 찾는 관광객에게 보다 정확한 교통정보를 제공, 안전 운전을 유도하고 어르신 등 교통약자의 안전을 위한 공감대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조만형 위원장은 "티맵과 업무협약을 통해 교통 빅데이터를 교통정책에 활용하는 첫 걸음을 내디뎠다"며 "어르신 등 교통약자의 교통안전이 향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하성매 기자 입니다.
하성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