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환 충북도지사 후보 "압승" 위한 연이은 "합동유세"

충북
김영환 충북도지사 후보 "압승" 위한 연이은 "합동유세"
- 지역 "시장,군수, 도의원, 군의원 함께 당선시켜 지역발전 앞당기자" -
  • 입력 : 2022. 05.26(목) 14:47
  • 박철우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가 지역 출마 후보들과 합동유세를 하고있다.(5.26)
[충북/CTN]박철우 기자=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는 6·1지방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되기 하루 전인 26일 보은군과 증평군 지역에서 출마 후보들과 합동유세를 벌였다.

보은 유세에는 박덕흠 국회의원이, 증평 유세에는 경대수 지역위원장이 함께해 김 후보를 비롯한 지방선거 출마자들을 응원했다.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가 지역 출마 후보들과 합동유세를 하고있다.(5.26)

김 후보는 "내일 진행되는 사전투표에 여러분들이 참여해야 국민의힘이 승리할 수 있다"며 "여러분들이 찍어줘야 보은을 발전시킬 수 있는 국민의힘 군수가 당선되고 도의원, 군의원이 당선돼 충북 발전을 앞당길 수 있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증평군 합동유세에서도 지역 출마 후보들을 응원하며, 군민들에게 도지사를 비롯한 군수, 도의원, 군의원 모두 국민의힘 후보를 당선시켜달라고 호소했다.

특히 보은에서는 지난 대선 당시 윤석열 대통령 후보의 지역유세 사회를 맡았던 개그맨 김종국이 연단에 올라 김 후보에게 힘을 실어줬다.

김종국은 "윤석열 대통령은 대통령에 취임 했어도 의석 과반을 차지하는 민주당의 핍박으로 식물대통령이나 다름없다"며 "이번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이 승리해 윤석열 대통령의 안정적인 국정운영을 뒷받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박철우 기자 입니다.
박철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