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안전한 교통 환경 및 활기찬 도심 조성 '구슬땀'

예산
예산군, 안전한 교통 환경 및 활기찬 도심 조성 '구슬땀'
- 민선 6·7기 회전교차로, 주차장 및 인공폭포 조성사업 등 '총력'
  • 입력 : 2022. 06.23(목) 08:59
  • 최용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관내 회전교차로[예산군 제공]
[예산/CTN]최용관 기자 = 예산군은 민선 6·7기 8년간 '충남의 중심 역동하는 예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가운데 군민의 안전한 교통 환경 및 활기찬 도심 조성을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황선봉 군수는 민선 6·7기 역점 사업으로 관내 회전교차로 조성사업 및 주차장 조성, 인공폭포 조성 사업 등을 추진해 쾌적하고 안전한 교통 및 도심 환경 조성에 총력을 기울여왔다.

군은 원활한 교통회전 및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예산읍 6개소 △삽교읍 4개소 △대술면 1개소 △신양면 1개소 △광시면 1개소 △대흥면 1개소 △응봉면 1개소 △덕산면 4개소 △봉산면 1개소 △고덕면 1개소 △오가면 1개소 △신암면 2개소 등 총 24개소의 회전교차로 설치를 완료했다.
예산리 공영주차장(구 중앙극장 뒤) 전경[예산군 제공]

아울러 군민의 안전하고 편리한 주차환경 조성을 위해 △예산읍 46개소 △삽교읍 15개소 △광시면 2개소 △응봉면 1개소 △덕산면 5개소 △고덕면 3개소 △오가면 2개소 등 총 74개소, 총 2250면의 신규 주차장을 조성했다.
주교도시 숲 인공폭포 가동 모습[예산군 제공]

또한 군은 군민의 삶의 질 향상 및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 2018년 예산군 신청사 인공폭포를 시작으로 △출렁다리 문화광장 인공폭포 △덕산온천단지 인공폭포 △주교도시숲 인공폭포 △애향공원 석가산 인공폭포(2개소) △수덕사 수덕폭포, 낭만폭포(2개소) △그린숲 봉대미폭포 △황새공원 인공폭포 등 10개소의 인공폭포를 조성, 본격 가동 중에 있다.

이밖에도 군은 지난 2019년부터 군청사 내 예산군 CCTV 통합관제센터를 본격 운영해 군민의 안전을 대폭 향상시켰으며, CCTV 1101대를 설치해 실종, 절도 등 987건의 사건을 해결했고 2020년에는 집중호우 등 자연재난이 발생했으나 복구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돼 항구 복구를 실시하면서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도 총력을 기울였다.

황선봉 군수는 "군민의 안전하고 쾌적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모든 군민이 살기 좋은 예산군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용관 기자 1354oo@naver.com
최용관 기자 입니다.
최용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