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환 홍성군수, 홍성군민으로 돌아간다!

홍성
김석환 홍성군수, 홍성군민으로 돌아간다!
- 22일 퇴임식 개최
- 공무원 34년, 군수 12년
  • 입력 : 2022. 06.23(목) 12:55
  • 한성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직원들의 박수 속에 군청(홍주아문)을 나서는 김석환 군수 / 홍성군 제공
[홍성/CTN]한성진 기자 = "공무원 34년, 군수 12년, 가장으로서 소홀할 수밖에 없었던 저를 알뜰히 내조해 준 최순자 아내와 반듯하게 성장해 준 사랑하는 현주, 기준, 기서에게 정말 미안하고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김석환 홍성군수는 지난 22일 홍주문화회관에서 가족과 내빈, 주민, 공무원 등 600여명이 참석한 퇴임식 자리에서 군민과 함께 석별의 정을 나누고 가족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석환 홍성군수는 오전 9시 30분 홍주의사총 참배를 시작으로 각 부서를 방문해 전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오후 2시 홍주문화회관에서 군립예술단의 축하공연과 함께 홍성군수 약력 및 민선 5-7기 성과 소개와 임기 동안 홍성군의 변화 영상을 시청하고 군민과 토크콘서트를 통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김 군수는 충남도지사의 공적패를 비롯해 재임 기념패 및 각 사회단체의 감사패와 꽃다발을 전달받았고, 곧이어 민선 5기 시작을 알린 '힘찬 도약 희망 홍성' 군정 구호처럼 살기 좋은 홍성을 만들기 위해 쉼 없이 달려온 지난 12년을 되돌아보며 퇴임사를 통해 마지막 소회를 밝혔다.
퇴임사를 하고 있는 김석환 군수 / 홍성군 제공

김 군수의 재직기간 동안 각고의 노력 끝에 충남도청 소재지인 내포신도시가 혁신도시로 지정되며 지역균형발전의 구심점을 마련했다. 혁신도시를 기반으로 내포첨단산업단지를 활성화해 100% 분양을 앞두고 있고, 1만여 세대의 공동주택 공급과 도시공원, 건강생활지원센터, 가족어울림센터, KBS방송국 유치, 스마트도시 구축 등 내포신도시를 최적의 정주 여건을 갖춘 명품 도시로 탈바꿈시켰다.

뿐만 아니라 원도심 발전의 원동력으로 삼은 홍성역세권 도시개발 사업에 483억원의 예산을 투입, 15만㎡ 규모 상업·주거 용지 등을 개발하고, 각종 도시재생사업과 도로확충, 오관리 주거환경개선, 남문동 도시재생뉴딜,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 등을 통해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하드웨어를 구축했다.

더불어 서울까지 45분대에 주파할 수 있는 서해선 KTX직결의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과 장항선복선전철사업은 원도심 활성화 사업의 시너지 효과와 함께, 경부축에 집중된 지역개발과 산업물동량의 분산을 유도하고 국가균형발전을 가속화 해 홍성군이 환황해권 중심으로 도약하는 기회를 마련했다.

지난 12년의 군정을 펼칠 동안 농촌 마을 곳곳에 CCTV와 가로등이 설치됐고 지방상수도 공급률은 92.7%, 도로 포장률은 96%에 달했다. 도시가스 공급지역 확대, 하수관거 사업과 하수종말처리장 운영 등 다양한 생활 밀착형 사업 추진으로 홍성군을 누구나 살기 좋은 고장으로 변화시킨 결과는 김석환 군수의 자부심이다.

김석환 홍성군수는 "존경하는 10만 홍성군민 여러분! 그동안 따뜻한 사랑과 성원을 보내주신 덕분에 제가 대과 없이 임기를 마칠 수 있음에 감사드립니다. 이제 군민 여러분 곁으로 돌아가 여러분과 함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못다 한 정 나누며 열심히 살겠습니다"라며 감사의 인사로 퇴임사를 마무리했다.

이 밖에도 김 군수는 거버넌스 지방정치 대상 혁신 행정분야 최우수상 수상, 행정안전부 전국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2021년 국무총리표창, 2022년 대통령 표창 등 지난 12년간 대내외 평가에서 454회를 수상하며 137억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았으며, 예산 규모는 2010년 3,500억에서 2022년 8,400억으로 240% 성장을 이룩했고, 219억원의 채무를 모두 상환하며 빚 없는 홍성군을 이끌었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