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곡성서 6.25 전쟁 72주년 기념행사

호남
전남도, 곡성서 6.25 전쟁 72주년 기념행사
호국영웅 숭고한 정신 본받아 '대도약! 행복 전남시대' 실현 다짐
  • 입력 : 2022. 06.25(토) 22:32
  • 하성매 기자
호남
6.25전쟁 72주년 곡성군민회관 기념식(사진제공 전라남도)
[전남/CTN]하성매 기자 = 전라남도는 6.25전쟁 72주년을 맞아 25일 곡성군민회관에서 '고귀한 희생, 가슴 깊이 새깁니다'라는 주제로 전후세대에게 동족상잔의 비극을 일깨우고 참전용사의 자긍심을 고취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기념행사에는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와 유근기 곡성군수, 금상은 6·25참전유공자회 전남도지부장, 보훈단체장 등 300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시상, 기념사, 기념공연, 6‧25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곡성 김창술 씨가 빛나는 공적에 따른 무공훈장을, 지역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국가유공자 18명이 도지사 표창 등을 받았다.

문금주 부지사는 기념사에서 "전남도는 호국영웅의 숭고한 정신을 본받아 평화롭고 풍요로운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며 "국가 유공자와 보훈 가족을 최대한 예우해 긍지를 갖고 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의 미래 100년 성장동력을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전남을 환태평양시대, 신해양․친환경․문화관광 수도로 발전시키겠다"며 "참전 영웅의 고귀한 희생을 가슴 깊이 새겨 모두가 잘 사는 대동 세상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힘차게 열어가자"고 강조했다.

한편, 전남도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보훈대상 시상, 모범 국가보훈대상자 표창, 안보사진 전시회, 전남도청 외벽에 대형 현수막 게첨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호국보훈의 달을 기념하고 있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하성매 기자 입니다.
하성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