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6년 연속 선정 쾌거!

태안
태안군,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6년 연속 선정 쾌거!
- 내년도 사업지로 '어은돌권역'과 '장곡마을' 2개소 선정, 사업비 101억 원 확보
- 2018~2023 6년간 태안 10개소 선정, 정주여건 개선 노력 성과
  • 입력 : 2022. 06.28(화) 08:54
  • 이재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선정(어은돌권역)
[태안/CTN]이재필 기자 = 태안군이 해양수산부 주관 '일반농산어촌 개발 사업' 공모에 6년 연속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군은 지난 27일 발표된 해양수산부의 '2023년 어촌분야 일반농산어촌 개발 사업' 신규지구 선정 결과 태안군의 '어은돌권역(소원면 모항4리)'이 '다(多)가치 일터 조성 사업' 부문에, '장곡마을(고남면 장곡4리)'이 '행복한 삶터 조성 사업' 부문에 각각 선정돼 총 101억 22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은 어촌지역의 정주여건 개선 및 소득기반 확충을 위해 복지시설과 수익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내년도 사업지는 태안군 2개소를 포함해 전국 총 11개소로, 충남에선 태안이 유일하다.

태안군은 어촌지역 발전을 위해서는 기초생활 기반시설 확충과 지역 소득증대 사업 추진이 절실하다고 보고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선정에 총력을 기울여왔으며, 이번 어은돌권역과 장곡마을 공모 선정으로 지역 발전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각 권역별로 세부사업과 지역역량강화 사업이 함께 추진되며, 어은돌권역에서는 세부사업으로 △어은돌 리조트 커뮤니티센터 조성 △해상낚시터 조성 △독살체험장 복원 △통합플랫폼 구축 △주차장 조성 △해변이음산책길 조성 △쓰레기 분리수거장 조성 등이 추진된다.

또, 지역역량강화 사업으로 주민교육과 브랜드 개발을 비롯해 △바리스타 및 베이커 양성교육 △밀키트 개발 △해녀식당 특화메뉴 개발 △축제 이벤트 기획 등의 컨설팅이 함께 진행된다.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 선정(장곡마을 항공사진)

장곡마을의 경우 세부사업으로 △어울더울 모임터 조성 △마을회관 증축 및 리모델링 △마을경관 및 환경개선 등이 실시되며, 지역역량강화 사업으로 주민교육과 브랜드 개발을 비롯해 △헬스케어 프로그램 운영교육 △귀어인 대상 워크숍 △마을카페 운영 교육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가세로 군수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마을이 보유하고 있는 인적·물적 자원을 기반으로 국내 최초의 해양레저 마을 리조트와 귀어귀촌 1번지 마을을 조성할 계획"이라며 "주민소득 증대와 일자리 창출, 마을 공동사업과 주민사업 간 연계를 통한 시너지 창출 등을 이뤄낼 수 있도록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은 지난 2018년부터 6년간 △채석포권역(2018) △해녀마을(2018) △몽산포권역(2019) △영목마을(2019) △파도리권역(2020) △청산권역(2021) △창기7리(2021) △호포권역(2022) △어은돌권역(2023) △장곡마을(2023) 등 10개소가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에 선정돼 총 507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
이재필 기자 입니다.
이재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