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라드피온과 석장리유적 가치개발한다

공주
공주시, ㈜라드피온과 석장리유적 가치개발한다
- 석장리박물관 소장유물 고고과학분석 및 디지털화 작업
  • 입력 : 2022. 07.01(금) 10:24
  • 이은춘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석장리박물관 업무협약[공주시 제공]
[공주/CTN]이은춘 기자 = 공주시(시장 최원철)는 지난 6월 30일 석장리박물관에서 ㈜라드피온과 석장리유적 고고과학분석 및 선사문화 가치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부터 석장리박물관 소장 구석기 유물에 대한 종합 정리 및 전수조사를 시행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은 석장리 출토유물 연구에 과학적 분석기법을 도입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앞으로 석장리 유물의 고고과학적 분석에서부터 유물의 3D 맵핑, 3D 모델링 등의 디지털화 사업을 공동 연구과제로 삼기로 했다.

또, 구석기 연구자들은 물론 박물관을 이용하는 대중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활용사업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협약을 맺은 ㈜라드피온은 고고과학분석에 특화된 기관으로서 구석기 유물 분석 전문가들이 포진한 국내 유일 기관이다.

공주 석장리박물관은 1964년 발굴 남한 최초로 구석기 문화의 존재를 입증한 석장리 구석기 유적(국가 사적 제334호)의 보존, 정비, 활용을 위해 2006년 개관했다. 석장리유적에서 출토된 유물 및 초창기 구석기 발굴 역사를 전시하고 있다.

최명진 석장리박물관장은 "이번 협약으로 한국 대표 구석기박물관으로서 학술업무에 내실을 기하는 계기가 되고 향후 세계구석기공원 조성에 담길 콘텐츠 수집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은춘 기자 yflee58@hanmail.net
공주취재본부
이은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