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2022 대동천 소문난 청춘 페스티벌’ 개최

동구
대전 동구, ‘2022 대동천 소문난 청춘 페스티벌’ 개최

- 28~29일 개최... 지역 대학과 연계한 버스킹 공연과 프리마켓 등 볼거리 풍성
- 행사 손목밴드 이용하면 소제동 카페골목 10% 할인도 받을 수 있어
  • 입력 : 2022. 10.26(수) 15:12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2022 대동천 소문난 청춘 페스티벌 포스터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박희조)는 28~29일 이틀간 대동천 일원에서 ‘2022 대동천 소문난 청춘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자연과 함께하는 도심 속 가을향기가 느껴지는 축제를 목표로 하는 이번 축제는 ‘대동천 소(통)문(화)난 청춘 페스티벌’이란 행사 명칭대로 지역 5개 대학 대학생들과 주민들이 기획 단계부터 참여해 한층 더 젊은 감각의 세대가 어우러지는 축제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주요 행사로 창작 예술작품, 수공예, 먹거리가 마련된 프리마켓과 청년·대학생·예술가 중심의 버스킹공연, 지역 관광홍보, 저탄소 체험프로그램 등이 있으며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지역 상권과 연계를 위해 소제동 18개 카페, 음식점이 후원에 참여했으며 행사장에서 받은 손목밴드를 제시하면 후원에 참여한 업체에서 10% 이상 할인도 가능하다.

구는 앞으로 ‘대동천 소문난 청춘 페스티벌’을 방문객들에게는 할인을 제공하고, 지역 업체는 홍보 효과를 얻는 상생 축제로써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이번 축제를 통해 코로나로 힘들었던 구민들과 방문객들의 피로를 해소하고 청년들과 지역민들이 소통하는 흥겨운 축제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