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경찰·소방과 함께 재난‧안전사고 선제적 대응 나서

동구
대전 동구, 경찰·소방과 함께 재난‧안전사고 선제적 대응 나서
대전동부경찰서, 대전동부소방서와 재난‧안전간리 분야 협약 맺어
재난·안전사고 대응 위한 공조체계 구축 및 예방 위한 합동훈련 약속
  • 입력 : 2022. 12.08(목) 15:06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박희조 동구청장과 안찬수 대전동부경찰서장, 남기건 대전동부소방서장이 협약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박희조)는 8일 재난·안전사고 예방 및 감축을 위해 대전동부경찰서(서장 안찬수), 대전동부소방서(서장 남기건)와 재난·안전관리 분야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이태원 사고 등 대형 인명사고 발생 등으로 안전사고 예방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행복하고 안전한 동구’ 구현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기초자치단체가 재난·안전관리 공조체계 구축을 위해 경찰 및 소방과 협약 맺은 사례는 거의 없어 이번 협약은 재난·안전사고를 막기 위한 동구의 선제적 대응 의지를 엿볼 수 있는 부분이다.

협약 기관들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재난·안전사고 발생 시 공동대응과 안전시설·장비 구축 및 지원 협력하기로 했으며 재난·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훈련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경우 합동훈련을 실시하기로 했다.

아울러, 대형 재난사고가 발생할 경우 필요 시 협약기관과 TF팀을 구성하여 공동 대응하기로 하는 한편 긴급연락망을 구축해 구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호하는데 신속‧정확한 공동 대응체계를 마련할 방침이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재난사고의 확산은 초동 대처가 미흡해 이뤄지기에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유관기관과 유기적 공조체계를 구축해 재난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한다”며 “코로나19 등 각종 자연‧사회재난으로 구민들의 안전에 대한 욕구가 커진만큼 이를 위한 이번 협약은 동구 재난·안전관리 예방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