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천원의 아침밥' 추진

공주
공주시, '천원의 아침밥' 추진
- 아침밥 먹는 문화 확산 및 지역사회 농산물 소비 촉진 기여
  • 입력 : 2023. 03.20(월) 11:14
  • 이은춘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공주교대 천원의 아침밥 먹는 학생들[제공=공주시]
[공주/CTN]이은춘 기자 = 공주시(시장 최원철)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공주교육대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천원의 아침밥’ 사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주관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은 아침식사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에게 천원의 비용으로 규칙적인 아침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천원의 아침밥’ 사업 재원은 한 끼 금액 4천 원 중 정부와 공주시, 대학교에서 각각 학생당 1천 원을 지원하고 학생들은 1천 원만 내면 교내 식당에서 아침밥을 먹을 수 있다.

학생들은 올 연말까지 방학 기간을 제외한 평일 오전 8시부터 9시 30분까지 3찬 이상의 백반식 아침 식사를 제공받는다.

시와 대학교 측은 학생들의 만족도 조사 및 의견 청취를 통해 지속적으로 수요자의 만족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원철 시장은 “대학생들의 식비 부담을 줄이는 한편 건강한 아침밥으로 학생들의 식습관 개선 및 지역사회 농산물 소비 촉진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