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장애인 보행불편 이동편의 서비스 강화

공주
공주시, 장애인 보행불편 이동편의 서비스 강화
- 장애인 콜택시 총 18대 운행으로 이용 편의 확대
  • 입력 : 2023. 03.21(화) 12:02
  • 이은춘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교통약자이동지원차량 콜택시 전달식[제공=공주시]
[공주/CTN]이은춘 기자 = 공주시(시장 최원철)가 장애인 이동지원차량 2대 증차를 통해 보행불편 교통약자들의 이동편의 서비스를 강화한다.

시는 지난 20일 시청 현관 앞에서 최원철 시장과 장원석 (사)충남지체장애인협회 충남협회 공주시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인 장애인 콜택시 전달식을 가졌다.

시는 이번에 장애인 콜택시 2대를 증차하고 노후차량 1대를 신차로 교체했다.

특별교통수단 차량(장애인 콜택시)은 보행상 장애인으로서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 150명당 1대의 차량을 확보하는 것으로 시는 이번 추가 증차로 법정대수인 18대를 운영할 수 있게 됐다.
교통약자이동지원차량 콜택시 전달식 단체사진

장애인 콜택시는 (사)충남지체장애인협회 충남협회 공주시지회에 민간 위탁 중으로 지난해 총 2만 8825명이 이용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용 대상은 정도가 심한 보행상 장애인과 65세 이상 고령자 중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사람으로 공주시에 이용 대상자로 사전 등록돼 있어야 한다.

최원철 시장은 “이번 장애인 콜택시 증차로 사회적 교통약자의 대기시간 단축은 물론 사회적 불편함을 해소하는데 좀 더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중교통 이용이 불편한 시민들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