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 위해 민·관 협력

보령
보령시,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 위해 민·관 협력
-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위원회 분과위원회 구성·역할 분담

  • 입력 : 2023. 05.17(수) 11:27
  • 임종복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대외홍보 분과위원회 회의 모습[제공=보령시]
[보령/CTN]임종복 기자 = 보령시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위원회가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가운데 좀 더 효율적으로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분야별 분과위원회를 구성하고 구체적인 활동에 나섰다.

보령시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위원회는 김동일 시장과 엄승용 보령발전협의회장을 공동위원장으로 하여 시·도의원, 학계, 전문가, 기관단체장, 언론인, 시민 등 모두 21명으로 구성됐다.

분과위원회는 행정지원, 기술자문, 대외홍보 등 3개 분야로 나뉘어 각각 8명, 4명, 9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행정지원 분과는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 TF팀 협업 및 이전 로드맵 제공, 전략 수립, 사업에 수반된 행정절차를 이행하는 역할을 하며, 기술자문 분과는 부동산, 도시계획, 도로, 수도, 개발행위 등 엔지니어링 부문 기술 자문 역할을 한다.

대외홍보 분과는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한 관련 전문가 가교역할을 하며, SNS·누리집·블로그 등을 활용한 온라인 홍보활동 전개하고 홍보물을 활용하여 시가지, 전 읍면동을 대상으로 직접 찾아가는 전방위적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특히 대외홍보 분과위원회는 17일 오전 CCTV관제센터 회의실에서 홍보전략 수립 회의를 실시하고 오후에 충남산림자원연구소를 방문해 주요 시설을 살펴본 후 연구소 관계자들에게 산림자원연구소 유치 당위성을 설명했다.

이날 위원들은 보령이 도유림 9651ha 중 약 50%인 4730ha를 보유해 자연휴양림, 치유시설 조성사업비 등 예산 절감 및 토지 활용이 절대적으로 유리한 점, 오서산·성주산·무궁화수목원 등 풍부한 산림자원으로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육성이 가능한 점, 보령해저터널, 서해안고속도로, 장항선 복선전철화 등 우수한 접근성을 지닌 점을 부각해 유치 당위성을 설명했다.

김동일 시장은 “산림 관련 유관기관과 협력체계 구축하고 산림 관련 사업에 적극 협조하는 등 연구소 유치를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충남산림자원연구소를 유치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행정력을 집중 투입하겠다”라고 말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
임종복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임종복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