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용없어 거짓말' 김소현X황민현, 설렘 자극하는 초밀착 '애틋' 눈맞춤

스포츠
'소용없어 거짓말' 김소현X황민현, 설렘 자극하는 초밀착 '애틋' 눈맞춤
  • 입력 : 2023. 07.05(수) 08:41
  • 홍유선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 제공 = tvN
[연예/CTN]홍유선 기자 = ‘소용없어 거짓말’ 김소현, 황민현이 서로의 유일한 구원이 된다.

tvN 새 월화드라마 ‘소용없어 거짓말’(연출 남성우, 극본 서정은,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빅오션이엔엠) 측은 5일, 목솔희(김소현 분)와 김도하(황민현 분)의 특별한 서사를 예고하는 ‘딥 로맨스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금방이라도 닿을 듯한 초밀착 눈맞춤이 설렘을 자극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소용없어 거짓말’은 거짓말이 들리는 능력 때문에 사람을 믿지 못하는 라이어 헌터 목솔희와 말할 수 없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김도하가 만나 펼치는 진실 탐지 로맨스다. 현실 밀착형 판타지 위에 펼쳐지는 로맨스와 미스터리가 다채로운 재미를 안길 예정. ‘간 떨어지는 동거’, ‘월수금화목토’, ‘꼰대 인턴’ 등을 통해 감각적이고 재치 있는 연출을 선보인 남성우 감독과 서정은 작가가 색다른 로맨틱 코미디를 완성한다.

김소현, 황민현이 완성할 로맨스 케미스트리에도 뜨거운 기대가 쏠리고 있다. 김소현은 거짓말이 들리는 라이어 헌터 ‘목솔희’로 변신한다. 세상의 온갖 거짓말을 듣고 자란 탓에 시니컬한 그는 지독하게 수상한 옆집 남자 김도하와 엮이며 삶의 새로운 국면을 맞는다. 황민현은 베일에 싸인 스타 작곡가 ‘김도하’를 맡아 열연한다. 천재적인 작곡 능력을 가졌음에도 얼굴 없는 작곡가의 삶을 살아가던 그는 이상한 옆집 여자 목솔희를 만나며 잃어버린 웃음을 되찾고 변화하는 인물. 서로의 난감한 이웃으로 만나 유일한 구원자가 되기까지, 두 사람의 밀도 높은 서사를 다채롭게 그려나갈 김소현과 황민현의 시너지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선 포스터와 티저 영상에는 ‘진실을 듣는’ 목솔희와 ‘진실을 감춘’ 김도하의 특별한 관계성, 서로를 향한 호기심으로 이끌리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기대감을 높였다. 그런 가운데 이날 공개된 ‘딥 로맨스’ 콘셉트의 메인 포스터는 한층 짙어진 분위기로 로맨스 서사를 궁금케 한다.

아슬하게 밀착된 거리에서 오직 서로만을 눈에 담고 있는 목솔희와 김도하의 모습은 설렘 그 자체다. 그 어떤 거짓말도 소용없게 만드는 능력을 지녔지만, 유일하게 거짓말이 들리지 않는 김도하에게 이끌리는 목솔희. 조심스럽게 뻗은 손길에서는 김도하의 숨겨진 마음을 알고 싶은 그의 진심이 엿보인다. 무언가 알아주길 바라는 듯 목솔희를 깊게 바라보는 김도하의 시선도 흥미롭다. 여기에 “나에겐 들려, 너의 진실이”라는 문구는 그가 알아낸 진실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또 세상으로부터 자신을 감춘 채 오직 음악에만 몰두하며 살아가던 김도하에게 그 말은 어떤 변화를 만들어 낼까. 수상하고 이상한 이웃에서 서로의 유일한 구원이 될 두 사람의 이야기에 기대감을 더한다.

‘소용없어 거짓말’ 제작진은 “말할 수 없는 비밀을 가진 김도하는 사람을 믿지 않는 목솔희가 유일하게 믿고 싶어진 사람이다. 특별한 관계성으로 얽힌 두 사람이 서로의 구원이 되기까지의 과정이 유쾌하면서도 흥미롭게 펼쳐질 것”이라면서 “김소현, 황민현이 보여줄 다채로운 케미스트리 역시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소용없어 거짓말’은 오는 7월 31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홍유선 기자 0314sun@hanmail.net
홍유선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홍유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