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슬럼프' 박형식X박신혜X윤박X공성하 힐링 그 자체 조합

연예
'닥터슬럼프' 박형식X박신혜X윤박X공성하 힐링 그 자체 조합
  • 입력 : 2023. 12.05(화) 09:23
  • 홍유선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제공= SLL·하이지음스튜디오
[연예/CTN]홍유선 기자 = 오는 1월 27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연출 오현종, 극본 백선우, 제작 SLL·하이지음스튜디오) 측은 5일, 시작부터 완벽 그 이상의 시너지를 발산했던 배우들의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닥터슬럼프’는 인생 상승 곡선만을 달리다 브레이크 제대로 걸린 여정우(박형식 분)와 남하늘(박신혜 분)의 ‘망한 인생’ 심폐 소생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인생 최대 암흑기에서 재회한 ‘혐관(혐오 관계)’ 라이벌 두 사람이 서로의 빛이 되어가는 과정이 웃음과 설렘, 따뜻한 위로를 선사한다. ‘그 남자의 기억법’ ‘역도요정 김복주’ 등에서 감각적이고 섬세한 연출을 선보인 오현종 감독, ‘간 떨어지는 동거’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위트 있는 필력을 자랑한 백선우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심리를 더욱 자극한다.

이날 대본 리딩에는 오현종 감독과 백선우 작가를 비롯해 박형식, 박신혜, 윤박, 공성하, 장혜진, 현봉식, 윤상현, 오동민, 박원호, 강상준, 정지순 등 탄탄한 연기 내공과 독보적 개성을 지닌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첫 만남이 무색할 만큼 작품과 캐릭터에 단숨에 몰입한 이들의 연기 호흡이 빛을 발했다.

무엇보다도 ‘상속자들’ 이후 10년 만에 재회한 박형식, 박신혜의 케미스트리는 완벽했다. 먼저 박형식은 스타 성형외과 의사에서 인생 최악의 슬럼프에 빠지는 ‘여정우’로 분해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을 기대케 했다. 전교 일등을 도맡던 학창 시절부터 실력과 인성을 겸비한 스타 의사가 되기까지 꽃길을 걸어왔지만, 의문의 의료사고로 인해 한순간 인생의 늪에 빠지는 여정우의 진폭 큰 감정선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변화무쌍한 모습을 선보였다.

박신혜는 번아웃 증후군에 걸린 마취과 의사 ‘남하늘’ 역으로 ‘로코퀸’의 귀환을 알렸다. 명석한 두뇌와 지독한 노력으로 공부에 미쳐 살더니, 의사가 되어서도 일에 미쳐 사는 어른이 된 남하늘 그 자체에 녹아든 열연은 현실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어느 날 불현듯, 망가질 대로 망가져 버린 자신을 돌아보는 남하늘의 변화를 완벽하게 그려내며 진가를 발휘했다. 특히 두 배우의 유쾌한 티키타카는 가장 찬란했던 시절과 가장 초라한 시절을 함께하는 여정우, 남하늘의 행복 소생기에 대한 설렘을 더했다.

윤박은 허세 넘치는 성형외과 의사 ‘빈대영’을 맡아 대체불가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대학 동기 여정우에게 ‘나홀로’ 라이벌 의식을 가지고 있지만 누구보다 그를 이해하는 인물. 윤박은 진지함과 능청스러움을 오가는 다채로운 연기로 캐릭터의 매력을 십분 살려내며 감탄을 유발했다.

남하늘의 절친이자 마취과 의사 ‘이홍란’ 역은 공성하가 맡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남하늘과 대학 시절부터 전공의 시절까지 함께한 동기로, 다른 듯 닮은 점이 많은 빈대영(윤박 분)과 묘하게 엮이게 되는 인물. 공성하는 세상 쿨하고 씩씩한 이홍란 캐릭터와 싱크로율 높은 연기를 펼쳤다.

여기에 웃음을 책임지고 리얼리티를 배가한 연기파 배우들의 활약도 빼놓을 수 없었다. 극 중 남하늘 패밀리로 뭉친 장혜진, 현봉식, 윤상현은 차진 호흡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남하늘의 엄마 ‘공월선’으로 분한 장혜진은 독보적 연기로 극에 감칠맛을 더했고, 남하늘의 외삼촌 ‘공태선’ 역의 현봉식은 ‘겉차속따’(겉모습은 차갑지만 속마음은 따뜻한) 매력을 과시했다. 윤상현은 남하늘의 동생 ‘남바다’를 맡아 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를 완성했다. 이 밖에도 여정우·남하늘과 끈끈한 인연을 맺은 ‘민경민’ 역의 오동민, 여정우와 영원고 시절부터 함께한 두 친구 ‘김무근’ 역의 박원호와 ‘손찬영’ 역의 강상준, 그리고 담임 선생을 맡은 정지순 등이 극에 풍성한 재미를 불어넣었다.

‘닥터슬럼프’ 제작진은 “가장 찬란했던 시절과 가장 초라한 시절을 함께한 여정우와 남하늘의 행복 소생기, 그 안에서 꽃피는 로맨스가 유쾌한 설렘과 따스한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면서 “박형식과 박신혜의 색다른 재회, 배우들의 열연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는 2024년 1월 27일 첫 방송된다.



홍유선 기자 0314sun@hanmail.net
홍유선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홍유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