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지역사회통합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업무협약

중구
대전 중구, 지역사회통합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업무협약
사각지대 없는 돌봄서비스망 구축
  • 입력 : 2024. 02.27(화) 18:12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지역사회통합돌봄 서비스 제공기관 업무협약식
[대전/CTN]점민준 기자ㅣ중구(구청장 권한대행 김영빈)는 27일 지역사회통합돌봄사업 본격 추진을 위하여 서비스 제공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기아대책노인복지센터, 남대전노인복지센터, 대전노인복지센터, 중구지역자활센터, 새출발축복의집요양원, 보니파시오요양병원, 한남요양병원 총 7개 기관이 참여했다.

지역사회통합돌봄은 돌봄이 필요한 주민들이 살던 곳에서 개개인의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누리고,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 수 있도록 하는 지역주도형 사회서비스 정책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일시재가(단기가사지원), ▲이동지원(거동불편자 병원 등 외출지원), ▲주거편의(간단 수리·보수, 청소, 방역), ▲영양급식(맞춤형 영양급식), ▲단기시설 일시보호(요양원, 요양병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협약 이외에도 구에서는 중구 의사회, 한의사회와 함께 거동 불편으로 의료기관에 내원이 어려운 대상자를 위한 방문진료서비스를 실시하고 있으며, 독거노인들의 정서지원, 응급상황 대처 등 고독사 예방을 위해 돌봄로봇과 인공지능 스피커 등을 지원하는 스마트돌봄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김영빈 권한대행은 “돌봄이 필요한 주민들에게 빈틈없는 맞춤서비스를 제공하고,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이 없도록 지역사회 통합돌봄 제공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