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칼럼] 복강경 수술

칼럼
[의학칼럼] 복강경 수술
  • 입력 : 2024. 05.16(목) 16:03
  • 가금현 기자
오피니언
기고
칼럼
사설
인사
종교
동정
신년사
송년사
안창현의 칼럼
발행인 칼럼
CTN논단
만물창고
가재산의 삶의 이야기
리채윤의 실천하라, 정주영처럼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CTN문학관
김영희 교육에세이
박순신의 사진여행
주대호의 물고기 사육정보
미디어 포차
최경주 과장/사진제공=서산의료원
[칼럼/ 외과 최경주 과장=서산의료원]복강경 수술은 환자의 생체에 미치는 상해나 영향을 줄인 ‘최소 침습 수술’ 방법의 하나로서, 일반적인 개복수술과 달리 긴 절개창을 통한 개복을 하지 않고 0.5~1.5cm 크기의 작은 구멍을 뚫고 특수 카메라가 장착된 내시경(복강경)을 집어넣어 video monitor를 통하여 수술 시야를 보면서 복강경수술을 위하여 특별히 가늘고 길게 제작된 수술기구(겸자, 전기메스, 지혈 봉합기구 등)를 이용하여 시행하는 수술을 말한다.

복강경 수술의 보급에 가장 두드러진 업적을 남긴 것은 프랑스 군의관 필립 모렐이다. 그는 1987년 복강경에 CCD 카메라를 연결하여 TV 모니터에 비추면서 담낭 절제술을 실시함으로써, 집도의와 조수들이 시야를 공유하면서 서로 협력해 수술을 진행하는 현재의 스타일을 확립했다. 이 수술 방법의 장점이 널리 인식되어 단시간 내에 전세계적으로 광범위하게 시행되게 되었으며 기술적 발전도 복강경 수술 보급을 가속화시켰다. 수술의 대상 질환도 최근에는 거의 모든 복부 질환으로 확대되고 있다.

또한 손으로는 직접 도달하기 어려운 복강 내를 수술하기 위한 기구와 장비의 개발이 급속도로 진행된 것도 큰 요인으로 볼 수 있다.

복강경수술의 장점을 보면 수술 후 통증 감소, 수술 합병증 감소, 조기 회복과 병원 입원 기간의 단축, 일상 생활 및 업무로의 조기 복귀 등을 들 수 있는데, 이는 복강경수술이 기본적으로 복부 절개를 최소화하며 수술시 복벽이나 다른 복강내 장기에 대한 견인 또는 접촉을 크게 줄임으로써 인체에 가해지는 수술 스트레스를 개복수술에 비해 크게 줄여 그 결과 인체에 대한 해로운 생리적 현상이 크게 감소한 결과이다. 또한 5~20cm 내외의 흉터를 남기는 개복 수술에 비해 0.5-1.0 cm의 수술 절개창의 수술 반흔은 시간이 지나면 주의 깊게 보지 않으면 구별할 수 없을 정도로 적어서 미용적인 면에서도 큰 이점이 있다고 하겠다. 또한 의료진의 입장에서는 환부를 모니터로 확대해서 보거나, 개복 수술에서는 보기 어려웠던 장기도 시야를 확보하며 수술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개복 수술은 집도의의 손이 다른 의료진에게 거의 보이지 않지만 복강경 수술은 모니터 화면으로 수술 과정을 공유할 수 있어 젊은 의사들을 대상으로 교육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건강보험을 국가가 운영하고 있는 경우, 환자의 입원 기간이 짧아지면 국가의 재정 부담 또한 감소되는 효과가 있다.

개복수술과 비교해 보았을 때 복강경수술의 단점은 주로 시술자의 측면에서 겪게되는 시술상의 문제인데 즉, 복강경이 비추는 장면을 video monitor를 통한 2D 영상으로 이미지를 구현하기 때문에 물체사이의 거리 감각이 잘 조절되지 않고 방향 감각 또한 혼란스러운 면이 있으며 수술 시야도 복강경이 비추는 부분으로 축소된다는 점이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깊이를 인식할 수 있도록 3D 영상을 지원하는 3D 복강경 시스템이 개발되었으나 아직은 널리 쓰이지는 않고 있다. 또 수술 조작을 위한 기구 사용시 사용 범위나 방향에 다소 제한이 있고 모든 기구가 개복수술시 사용하는 기구보다 길기 때문에 섬세한 조작이 어려운 면이 있으며, 수술 부위의 장기나 조직을 직접 만짐으로써 느낄 수 있는 촉각에 의한 정보도 얻을 수 없는 불편한 점도 있다.



현재 복강경수술이 활발하게 시행되고 있는 경우를 보면 담낭절제술, 충수절제술, 탈장 수술, 비장절제술, 진단적 복강경, 간 조직 생검, 양성 질환에서의 장절제술 등이 있으며, 기술적으로 어려운 점이 있어 보편화되어 있지는 않으나 선택적으로 시행되고 있으며 향후 긍정적인 전망을 보이는 경우로는 부신절제술, 췌장절제술, 위절제술 및 위-공장 문합술, 악성 질환의 대장절제술, 제한적 간절제술, 외상 등을 들 수 있다. 반면 대량 간절제술이나 췌십이지장절제술과 같이 대량 출혈의 위험이 크거나 고도의 복잡하고 섬세한 수술 조작이 필요한 경우는 현재로서는 복강경수술의 시술 대상으로 부적절한 것으로 생각된다.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복강경수술의 적응 범위는 점차로 증가하여 거의 모든 복부 질환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기존의 개복수술과 비교해 보았을 때 그 시술 빈도도 날로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와 같은 복강경수술의 발전을 가능하게 하는 중요한 요인으로 수술 기술의 발전도 중요하지만 복강경수술에 사용되는 각종 장비와 기구의 성능의 향상을 빼놓을 수 없다.

한편 환자에 따라 복강경수술을 시행할 때 세심한 주의를 요하는 선택적 금기의 경우와 시행해서는 안 되는 절대적 금기 사항이 있는데, 일반적인 개복수술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전신마취가 불가능한 중증의 심폐질환이 있는 경우는 절대적 금기에 해당하며, 혈액응고 기전에 심각한 장애가 있는 경우도 복강경 수술 시 개복수술의 경우보다 수술 중 지혈 조작이 어려운 점을 감안할 때 복강경수술의 절대적 금기 사항이다. 또 과거에 복부 수술의 경험이 있어 복강내 유착의 가능성이 큰 경우나 복벽의 심한 감염, 장폐쇄증의 경우는 선택적인 금기 사항에 속한다.

지금까지 복강경수술은 단시간 내에 시술의 빈도와 영역에서 폭발적인 증가를 보이며 비약적인 발전을 이루었으며 가까운 미래에는 많은 수술실에서 video monitor를 보면서 수술하는 외과의사들을 보는 일이 대단히 흔한 일이 될 것이다. 앞으로 다가올 본격적인 복강경수술 시대에 대비하여 의료인과 병원은 첨단 기술의 연마와 보다 성능 좋은 장비의 확충 그리고 복강경 수술에 능통한 전문 인력 개발 등 모든 면에서 더욱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긍정적인 사고로 의리를 지키며 살고싶다.
술은 웃음소리가 밖에까지 들리도록 마셔라!
내가 그자리에 있다고

CTN·교육타임즈·충청탑뉴스·CTN방송 발행인
CTN신문사 블로그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