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도자기 전시회 '도전의 아름다움' 서산시에서 열려

문화/예술
특별한 도자기 전시회 '도전의 아름다움' 서산시에서 열려
- 서산문화원 2층 예랑...10~14일
- 서산6쪽 마늘이 녹아 도자기로 태어나
  • 입력 : 2024. 06.11(화) 10:41
  • 가금현 기자
문화ㆍ예술
서산시 서산문회원 2층 예랑에서 10일부터 14일까지 특별한 도자기 전시회 '도전의 아름다움'/CTN 가금현 기자
[문화예술/CTN]가금현 기자 = 충남 서산시 서산문회원 2층 예랑에서 10일부터 14일까지 특별한 도자기 전시회가 열린다.

이번 도자기 전시회는 서산이 낳은 도자기 공예부문 최고로 알려진 서담서후 대표인 박서후 작가의 개인전 '도전의 아름다움'이다.

박 작가는 서산시에 도자기 공방인 서담서후를 운영하면서 전국 각 기관사회 단체 및 교육기관, CEO 워크숍 및 세미나 등에서 도자기 관련 강연 및 체험 강사로 서산시의 이미지를 알리는 홍보대사이기도 하다.

특히 그가 운영하는 도자기 공방은 흙 한 줌이 도자기 완제품으로까지 탄생할 수 있는 모든 시설이 갖춰져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 대표는 이번 전시회를 계획하면서 서산시의 이미지를 서산만의 특색있는 작품을 선보이고 싶었다고 말하고 그렇게 탄생한 것이 서산육쪽마늘 줄기를 녹여만든 것이 '청매밀 은하수를 만나다'라는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서산육쪽마늘의 줄기를 녹여 탄생 된 '청매밀 은하수를 만나다'라는 작품/CTN 가금현 기자

실제로 작품을 감상하다 보면 하면서 어둠의 밤하늘에 아름답게 수놓아져 있는 은하수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을 받게 된다.

이 작품의 순 재료 중 하나가 서산육쪽마늘의 줄기를 녹여 탄생 된 것이다.

박 대표는 전북 무형문화재 제29호 사기장인 장동국의 이수자이며, 지난 2년 전부터 도자기의 본고장 경기도 이천의 도자기 대부로 알려진 신왕건 명장으로부터 기술을 습득, 전국에서 인정 받고 있는 작가다.

신 명장은 10일 박 대표의 개인전에 직접 방문 격려하는 등 그의 실력을 높이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타 지역에서 더 많은 인기를 구사하고 있는 박 대표의 바람은 서산시민과 서산의 학생들에게 정서적으로 도움이 되는 것은 물론 시민 각자가 원하는 작품 하나씩 직접 만들어 간직할 수 있도록 도자기 체험 관련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으면 하는 것이다.

또 서산에서 만들어진 도자기가 타 지역으로 판매되어 나갈 때 서산시만의 특색있게 제작된 포장재로 나갈 수 있도록 지자체의 도움을 바라고 있다.

서담 박서후 대표는 제14회 전주전통공예대전 동상, 제41회 대한민국공예품대전 특선, 제17회 충남관광상품공모전 장려상, 제48회 충남공예대전 금상, 제18회 대한민국공예품대전 장려상, 재51회 충남공예대전 특선 등 다수의 상을 수상한 서산 최고의 도자기 공예가로 손꼽히고 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긍정적인 사고로 의리를 지키며 살고싶다.
술은 웃음소리가 밖에까지 들리도록 마셔라!
내가 그자리에 있다고

CTN·교육타임즈·충청탑뉴스·CTN방송 발행인
CTN신문사 블로그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