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고교 태권도 유망주들 김천에서 한판 대결

스포츠
전국 고교 태권도 유망주들 김천에서 한판 대결
세계청소년태권도선수권대회 파견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
  • 입력 : 2024. 07.04(목) 20:15
  • 이수현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김천스포츠타운 전경(사진제공 김천시)
[스포츠/CTN]이수현 기자 = 김천시는 오는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김천실내체육관에서 '2024 세계청소년태권도선수권대회 파견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을 개최한다.

대회는 김천시와 한국 중·고등학교태권도연맹이 공동 주최하며, 김천시태권도협회가 주관한다.

전국 151개 중·고등학교에서 7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남녀 각각 10개 체급별로 실력을 겨루게 된다.

대회 기간 동안 선수와 임원, 학부모 등 1,500명 이상의 방문객이 김천시에 몰려들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전망된다.

선발전에서 각 체급 1위를 차지한 선수들은 9월 30일 춘천에서 열리는 '춘천 2024 세계태권도주니어선수권대회'에 대한민국 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이는 2004년 서울에서 개최된 이후 20년 만에 한국에서 열리는 세계주니어태권도선수권대회로, 태권도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김종현 김천시 스포츠산업과장은 "이번 대회는 태권도의 미래를 이끌어 갈 유망주들이 실력을 발휘할 절호의 기회"라며 "이들이 9월에 열리는 세계태권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도 국가를 대표해 큰 활약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김천시가 스포츠 중심 도시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고, 태권도 종목의 저변 확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도모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수현 기자 leegikook@hanmail.net이수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