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지사, 추석 연휴 앞두고 방역 현장 점검 '박차'

충남
양승조 지사, 추석 연휴 앞두고 방역 현장 점검 '박차'
- 29일 4개 시·군 찾아 환경 정비·방역 점검 등
  • 입력 : 2020. 09.29(화) 16:40
  • 박순신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양 지사는 예산군 예산읍 역전시장 인근에서 환경미화원들을 격려하고, 쓰레기 수거 등 거리 청소를 함께했다.
[충남/CTN]박순신 기자 =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9일 이른 아침부터 예산·아산·서산·홍성 일원의 민생 현장을 고루 돌아보며 환경 정비 활동을 펼치고,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살폈다.

먼저 양 지사는 예산군 예산읍 역전시장 인근에서 환경미화원들을 격려하고, 쓰레기 수거 등 거리 청소를 함께했다.

또 수해 이재민 임시 주거시설을 찾아 주택 피해 현황을 점검하고, 명절을 앞두고 수해로 힘든 시간을 겪고 있는 피해 도민들을 위로했다.
아산 온양온천역에서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살피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이어 양 지사는 아산 온양온천역에서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살피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생활 방역을 강조하고, 근무자들과 승객들에게 건강한 명절 보내기를 당부했다.
온양온천 전통시장에서는 전통시장 살리기 캠페인에 참여하고, 시장 상인들과 만나 불편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을 나눴다.

온양온천 전통시장에서는 전통시장 살리기 캠페인에 참여하고, 시장 상인들과 만나 불편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을 나눴다.
서산 해미읍성에서 봉사단과 함께 인도 방역을 실시했다.

오후에는 서산 해미읍성에서 서산지역 주요 관광지 방역 대책 현황을 듣고, 해미읍성부터 역사캠핑장까지 걸어 이동하며 봉사단과 함께 인도 방역을 실시했다.

끝으로 양 지사는 홍성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한편 양 지사는 30일 추석 연휴 첫날에는 당진·천안지역을 찾아 방역 현장을 점검할 계획이다.

박순신 기자 9909ps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