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 유치 잰걸음

예산
예산군,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 유치 잰걸음
- 대통령 지역공약 등 정부 정책에 발맞춘 선제적 대응 '총력'
  • 입력 : 2022. 05.25(수) 13:32
  • 최용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예산군이 충남혁신도시 발전을 위한 공공기관 유치에 팔을 걷어붙이는 등 새 정부 정책에 발맞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예산/CTN]최용관 기자 = 예산군이 충남혁신도시 발전을 위한 공공기관 유치에 팔을 걷어붙이는 등 새 정부 정책에 발맞춘 선제적 대응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25일 필수유치기관으로 선정한 산업통상자원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연구개발 분야 공공기관 2개소를 찾아 충남혁신도시 홍보와 공공기관 이전계획을 알아보고 예산군으로의 이전을 적극 건의했다.

그동안 군은 충남혁신도시 수도권 공공기관 이전을 위해 TF팀을 구성해 대응해왔으며, 부군수와 부서장 등이 직접 공공기관을 방문하는 세일즈 행정을 펼치고 충남혁신도시의 우수한 정주환경과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 신설 확정에 따른 월등한 수도권 접근성 등을 널리 홍보해 왔다.

2020년 혁신도시 지정 이후 정부의 후속조치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으나,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이전은 윤석열 대통령의 충청남도 지역공약에 포함돼 예산군민을 비롯한 충남도민의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군 관계자는 "충남혁신도시의 발전을 위해 다수의 수도권 공공기관을 유치하고 공공기관과 연계한 산학연 클러스터를 구축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용관 기자 1354oo@naver.com
최용관 기자 입니다.
최용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