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

호남
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가족부장관상 수상
취업지원 서비스 통해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활성화
  • 입력 : 2022. 06.28(화) 23:00
  • 하성매 기자
호남
경력단절여성의 경제활동촉진 및 경력단절예방사업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사진제공 목포시)
[목포/CTN]하성매 기자 = 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센터장 정현정)가 정부로부터 여성의 취·창업과 고용 안정에 앞장서 온 기관으로 인정받았다.

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지난 23일 서울 스페이스살림에서 개최된 '제11회 새일센터 우수기관 및 유공자 포상식'에서 우수기관에게 수여되는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지난해 평가에서 취·창업지원과 서비스 제공 부분, 센터 운영 부분 등 전반적인 평가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한편 구인·구직 발굴 및 상담 분야에서는 최고점을 받는 등 전국 158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중 상위 10%에 포함돼 종합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포상식에서는 기관표창 외에도 경력단절 여성의 채용 등 경제활동 확대에 기여한 민간기업과 우수센터 종사 유공자에 대한 시상도 진행했는데 ㈜네오세라믹이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가운데 목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황윤하 팀장이 경력단절여성의 경제활동촉진 및 경력단절예방사업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경력단절 여성이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 3개 부문에서 장관상을 수상했다"면서 "여성의 안정적인 경제활동과 사회적 지위 향상을 위해 경력단절 사전예방과 취·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하성매 기자 jyh7583@naver.com
하성매 기자 입니다.
하성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