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음악이 흐르는 LED디스플레이 설치로 디지털 문화 선도

동구
대전 동구, 음악이 흐르는 LED디스플레이 설치로 디지털 문화 선도

목척교~은행교 약 123m 구간에 조성, 거리 경관 개선 등 주변 활성화 기대
  • 입력 : 2022. 12.05(월) 19:59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LED디스플레이 설치 완료한 사진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동구(구청장 박희조)는 행정안전부 주관‘빅데이터 옥외광고 시범사업’으로 설치한 은행교 LED디스플레이에 음향 설비를 추가 설치해, 연말․연시를 맞아 음악과 함께하는 미디어아트를 송출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음향 설비가 설치된 LED디스플레이는 동구 목척교~은행교 약 123m 구간에 걸쳐 디지털 광고물 특정구역으로 지정 고시하여 2022년 1월부터 현재까지 시범운영 중인 공공시설 이용 광고물이다.

주요 송출 내용은 ▲동구슬로건·동구8경·구정홍보물 등 공공정보 ▲회화·팝아트·계절별 컨셉 등 미디어아트 영상으로 하루 6시간(18시~00시)씩 송출되며, 올해 10월 대전시에서 은행교 난간에 설치한 LED 디스플레이와 더불어 중앙시장과 대전천변 밤거리를 밝히고 있다.

한편‘빅데이터 기반 디지털 옥외광고 시범사업’은 사업비 총 10억 원(국비 7억, 구비 3억)으로 대전에서는 동구가 유일하게 선정(전국 10개 지자체 선정)되어, 대전역 및 중앙시장 일대에 키오스크 4대, 은행교 부근에 투명LED디스플레이 1식을 설치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지역광고 송출 및 공공정보 표출로 광고 송출 및 상권 활성화를 꾀하고 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앞으로 공공정보뿐만이 아닌 소상공인 상업용 정보 송출을 계획하여 지역광고 송출을 통한 중앙시장 및 지역 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라며 “다양한 영상 송출로 거리에 디지털 문화를 자연스럽게 스며들게 해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