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저비용·고품질 축산물 생산 기반 다진다

충남
충남도, 저비용·고품질 축산물 생산 기반 다진다
- 도·충남대·연암대·축산물품질평가원·한국종축개량협회 업무협약
- 우량 종축 생산 기반 구축·스마트 기술 보급 등 축산 발전 합심
  • 입력 : 2024. 07.09(화) 15:41
  • 한성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충남형 힘쎈 선진 축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사진제공=충남도
[충남/CTN]한성진 기자 = 충남도가 지역 축산업 선진화를 위해 고능력 우량가축 생산 및 스마트 기술 확산 등을 통한 축산농가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전국 최대 수준인 도내 가축 사육 규모에 걸맞은 축산업 질적 성장을 이끌고 저비용·고품질 축산물 생산 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김태흠 지사는 9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김정겸 충남대 총장, 육근열 연암대 총장, 박병홍 축산물품질평가원장, 이재윤 한국종축개량협회장과 ‘충남형 힘쎈 선진 축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관계기관 간 교류·협력을 강화해 가축 개량을 통한 고품질 우량 종축 생산 기반을 도내 구축하고 축산업 경쟁력을 높여 지역 축산업 발전을 도모하고자 추진했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에 의한 수입 개방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한우 혈통관리를 강화하며, 유전체 분석 사업을 통해 선발과 도태를 추진하고 우량 씨수소 선발, 스마트 기술 보급, 전문인력 양성, 축산분야 탄소중립 등을 추진한다.
구체적으로 도는 협약 주체별 협력 사항 이행에 필요한 행·재정적 지원에 나서며, 축산업 발전과 농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융복합 체계 구축에 힘을 쏟는다.

충남대는 우량 종축·고급육 생산을 위한 충남형 씨수소 선발 체계를 확립하며, 한우 우량 암소 우수축군 선발 및 차세대 충남형 최종 개량 소(Terminal Bull) 생산을 위해 바이오 빅데이터 유전평가센터와 협업 체계를 구축한다.

연암대는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한 과학적인 가축 사양 관리 및 환경 친화, 탄소중립 등 친환경 축산업 정착에 앞장서고 스마트 축산 전문 기술 교육 등 축산 경영 전반에 대한 교육을 통해 미래 축산업을 선도할 청년 및 후계농 양성에 참여한다.

또 반려동물 분야 정보, 기술을 반려동물 연계 사업에 적용하고 성숙한 반려문화 조성 등 동물 복지문화 확산도 선도한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은 축산유통 전문기관으로서 축산물 품질 향상을 위한 도축 정보를 제공하고 스마트 축산 및 저탄소 축산물 생산에 협력한다.

한국종축개량협회는 등록관리를 통한 체계적인 혈통관리와 유전체분석으로 우수축에 대해 맞춤형 우수정액을 추천하고 능력이 떨어지는 하위 20∼30% 개체는 도태 등 컨설팅 정보를 제공한다.

도는 이번 협약에 따라 △충남 우량 보증씨수소 선발 △차세대 충남 한우 생산 △지속가능한 가축 개량 기반 구축 △스마트 축산 기반 구축 및 교육 △동물 보호·복지문화 확산 등 관련된 주요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중이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요즘 축산업은 인건비,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인한 생산비 증가와 대외수입 개방 확대 등 어려움이 더해져 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다”라면서 “장기적으로 축사를 집단화시켜 생산·도축·가공까지 원스톱으로 이뤄지도록 구조와 시스템을 바꿔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 지사는 “도는 ‘축산업 5개년 육성계획’에 따라 앞으로 5년간 스마트 축산으로 가는 길을 닦아갈 것”이라며 “충남 축산업이 미래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력을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