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기구 의원, 당진 합덕전통시장·원시가지상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 선정

국회
어기구 의원, 당진 합덕전통시장·원시가지상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 선정
- 합덕전통시장 4천만원, 당진원시가지상가 3천만원
- 공동마케팅, 상인교육 및 시장매니저사업 등 시장경영혁신 추진
- 어 의원, “사업선정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상권 회복에 도움되길 기대”
  • 입력 : 2020. 12.16(수) 12:54
  • 최영록기자
국회ㆍ의회
국회
의회
충청의회
[국회/CTN]최영록 기자 =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의원(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충남 당진시)은 16일, 중소벤처기업부 소관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에 당진 내 합덕전통시장과 당진원시가지상가 두 곳이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은 각 지역과 상권의 특성에 맞는 수요자 맞춤형 정책지원을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를 도모하고, 정책수요자 스스로 사업을 선택, 설계하여 추진함으로써 전통시장의 자생력을 강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사업선정으로 합덕전통시장은 4천만원, 당진원시가지상가는 3천만원으로 총 7천만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되었으며, 공동마케팅사업, 상인교육 및 시장매니저 사업 등의 시장경영혁신을 추진할 계획이다.

어기구 의원은 "가뜩이나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이 코로나19로 더 큰 타격을 받고 있다"면서 "시장바우처지원사업이 지역상권 회복에 도움되길 바라며 전통시장 살리기와 소상공인을 위한 방안마련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최영록기자 polo3882@naver.com최영록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