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기고
칼럼
사설
인사
종교
동정
신년사
송년사
안창현의 칼럼
발행인 칼럼
CTN논단
만물창고
가재산의 삶의 이야기
리채윤의 신사임당의 자녀교육법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CTN문학관
김영희 교육에세이
박순신의 사진여행
주대호의 물고기 사육정보
[16회]최재형 의병투쟁 시기 심사숙고 |2022. 05.24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최재형은 이범윤과 항일의지를 가지고 의병들을 모집했다. 한인들은 최재형이 써 준 신임장을 보고 이범윤을 적극적으로 도왔다. 한편 한.러 국경지방에는 많은 수의 러시아 패잔병이 있었다. 이들은 러일전쟁에서 러시아가 패하자 파면되거나 해…

[15]이범윤을 만나 신분의 격차를 느낀 최재형 |2022. 04.11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 이범윤을 만나 신분의 격차를 느낀 최재형, 조선 국왕의 대리인으로 행동하는 이범윤을 적극적으로 지원. 최재형과 함께 연해주 최초의 독립단체인 동의회를 조직한 중요한 인물이 있었다. 바로 간도관리사였던 이범윤이었다. 간도라는 …

[13]러일전쟁의 배경과 일본의 야심 |2022. 03.16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 영일동맹과 수에즈 운하 발틱함대의 몰락 최재형은 러일 전쟁에 참가했다. 그러나 최재형도 일본이 승리하리라고는 상상도 못했다. 최재형은 러일전쟁을 통해 일본의 야심을 제대로 파악하게 되었다. 19세기 말, 러시아는 실질적으로 …

[12회]동양의 카네기, 거부가 되다 |2022. 01.13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 1899년 11월 2일부터 1901년 9월 7일까지 청나라에서는 의화단(義和團) 사건이 일어났다. 의화단 사건은 서양 열강들이 앞을 다투어 청국의 이권을 뜯어가자 청국의 개혁파들이 '외국인에게 죽음을(滅洋)'이란 기치를 내걸고 외세배척을 앞세워 폭…

<11>세계를 돌며 유럽의 아름다운 공원과 문화시설에 감동 |2021. 12.06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 한인마을에 정원과 공원을 만들고 유실수를 심어 문화를 접목시키다. 유럽의 아름다운 정원과 상트페테르부르크의 환상적인 모습에 감동한 최재형은 한인 마을에 최초로 정원과 공원을 만들고, 유실수를 심고 가꾸며 한인들에게 사업을 권장했다…

<10> 교육가로 32개의 한인 학교를 세우다 |2021. 11.08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독립운동가 최재형/CTN] 박환 교수의 저서 ⟪시베리아 한인민족운동의 대부 최재형⟫에 있는 독립신문 1920년 5월 15일자 에 보면 다음과 같이 기술되어 있다. "아령에 있는 한인의 교육은 처음 최재형씨의 편달을 받아 일어난 것이요, 최재형씨가 거주하는 얀…

<9> 얀치혜의 도헌(군수)로 거듭나다 |2021. 10.26

[CTN/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독립운동가 최재형] 최재형은 1895년부터 13년 동안 얀치혜 남도소의 도헌(군수)으로 일을 하게 된다. 노비의 아들로 태어나 낯선 땅에서 그야말로 출세를 하게 된 것이다. 러시아 정부에서는 도헌이 된 최재형에게 두 번째 은급훈장을 수여한다. 바로 이때 조선에서…

<8> 도로공사의 책임자에서 한인들의 페치카로 |2021. 09.12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덩가 최재형/CTN] 1884년 연해주 당국은 군인들이 상주하게 되면서 도로의 정비가 시급했다. 러시아 당국은 군대의 주둔을 계기로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라즈돌리노예- 자나드롭카-슬라비얀카- 노보키예프스키-크라스노예를 거쳐 두만강 조. 러 국경까지 군사도로 …

<7> 아버지를 찾아 가족들 곁으로 |2021. 08.17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CTN] 6년 간의 선원생활 경험을 바탕으로 최재형은 선장 친구 회사인 모르스키 상사에서 4년 동안 일을 하면서 러시아 상인들과 돈독한 인맥을 형성한다. 최재형에게 이때의 경험은 동양의 카네기라 부를 정도로 부를 쌓게 되는 발판이 마련되는 시기…

<6> 글로벌 청년이 되어 |2021. 07.26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 항일운동가 최재형/CTN]최재형이 가출을 한 후 선한 러시아 선장을 만났던 1871년, 조선은 신미양요가 일어나 강화도가 초토화 되던 때였다. 1866년 미국의 제너럴셔먼호가 조선과 통상을 요구하다가 대동강에서 불에 타 침몰한 사건이 뒤늦게 미국에 알려졌다. 미국은…

<4> 러시아 정교회학교 최초의 한인 학생이 된 최재형 |2021. 06.27

[문영숙의 꼭 알아야 할항일독립운동 최재형/CTN]다음 날부터 식구들 모두 새벽부터 이러나 밤늦게까지 땅을 파고 밭을 일구었다. 아버지의 얼굴엔 날마다 새로운 기쁨이 넘실거렸다. 노비의 신분에서 벗어나 비로소 자유를 얻은 새로운 삶. 내 땅을 가질 수 있다는 희망이 아버지를 활기차게 만들…

<3>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그는 누구인가? |2021. 06.14

[CTN]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그는 누구인가? -낯선 땅, 낯선 하늘 두만강 건너 러시아 땅은 드넓고 비옥했다. 아버지 최홍백은 젖은 옷을 갈아입자마자 쉴 틈도 주지 않고 바삐 서둘렀다. "어서 가자. 여기는 아령(러시아) 땅이지만 조선에서 이곳까지 군사들을 풀어서 월경자들을 잡아간다니…

<2>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그는 누구인가? |2021. 05.25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그는 누구인가? 함경도 지방의 기근과 홍수 최재형은 1860년 8월 15일, 함경북도 경원에서 최홍백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경원은 두만강을 사이에 두고 러시아와 국경을 이룬 곳이다. 최재형의 아버지 최홍백은 가난한 소작인이었고 어머니는 재색을 겸비한 기생이었…

<1>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그는 누구인가? |2021. 05.10

[꼭 알아야 할 독립운동가 최재형/CTN]어느덧 광복 76년이 되었다. 국내와 국외에서 목숨을 초개같이 버리며 일제와 싸운 독립운동가들이 있었기에 우리는 떳떳하게 광복을 맞을 수 있었다. 선열들의 희생을 추모하는 일이 곧 애국의 길이다. 그러나 여러 가지 사정으로 잊혀진 독립운동가들도…

1